*글쓰기는 회원가입후 로그인 하셔야 가능합니다. [예전 게시글 보기]
마음목욕 유진우
2020-10-07 22
 
 

빈 방이 정갈합니다

빈 하늘이 무한이 넓습니다.

빈 잔이라야 물을 담고

빈 가슴이래야 욕심이 아니게

당신을 안을 수 았습니다.

비어야 깨끗하고

비어야 투명하며

비어야 맑디 맑습니다.

그리고

또 비어야만 아름답습니다.

살아가면서 느끼게 되는 것은

빈 마음이 좋다는 것입니다.

마음이 비워지지 않아서

산다는 일이

한없이 고달픈 것입니다.

텅 빈 그 마음이라야

인생의 수고로운 짐을

벗는다는 것입니다.

그 마음이라야만

당신과 나

이해와 갈등의 어둠을 뚫고

우리가 된다는 것입니다.

빈 마음에

그것은 삶의 완성입니다.

 

 

《3평의 땅》
언더우드의 기도